아우디가 야심차게 풀체인지한 A7은 CLS를 이길 수 있을까

 

 수입 스포트백(4도어 쿠페) 자리를 놓고 아우디와 메르세데스-벤츠가 불꽃 튀는 설전을 예고하고 있다. 아우디가 지난 2017년, 7년만에 2세대로 글로벌 출시한 A7 풀체인지 모델을 올해 국내 시장에 판매할 계획이기 때문이다. 

 

 수입 브랜드에서 신차, 특히 풀체인지 모델을 내놓으면 기존 판매 경쟁모델과 여러 측면에서 비교할 수밖에 없다. 다양한 시선으로 경쟁관계에 있는 두 모델를 바라보고 분석하는 것. 자동차 업체들의 사정이야 어떻든 소비자들 입장에서는 흥미로운 일이다. 

 

 

 

 A7은 풀체인지(완전변경)이라는 타이틀에 걸맞게 외모가 확 달라졌다. 우선 전면에 육각형 싱글 프레임 그릴은 이전 1세대와 비교해 눈에 띄게 커졌고 모서리의 각을 날카롭게 살렸다. 프론트 외부 라인에 몰딩 두께를 늘려 시각적으로 완성된 느낌이다. 

 

 반면 후면에서는 CLS와 비교해 확연히 달라졌다. 아우디의 새로운 '라이팅 테일 기술(Lighting Tech Technology)'을 적용한 와이드 LED 테일램프와 리어가니쉬 라인이 하나로 길게 이어진 모습이다. 더욱 안정감 있는 분위기를 연출하고 차량의 폭을 넓어 보이게 하는 시각적 효과를 일으킨다. 이번 2세대 A7은 CLS와 유사했던 기존 1세대 후면 디자인을 완전히 새롭게 변경하면서 CLS와 차별성을 강조했다. 

 

 

 

 A7 풀체인지는 파워트레인 성능면에서 이전 세대보다 대폭 개선되었다. 신형 3.0리터 TFSI 터보 V6 엔진을 탑재해 최대출력 340마력과 최대토크 51.0kg*m의 성능을 발휘하며, 최고속도 250km/h와 제로백 5.3초 대이다. 특히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함께 달아 차체 성능을 높인다. 전체적으로 연비와 효율성이 뛰어난 것은 물론이고 보다 매끄러운 주행이 가능하다. 특히 고속으로 주행하더라도 안정성이 높다. 

 

 CLS는 국내 시장에 직렬 6기통 디젤 엔진만을 내놓고 있다. 메르세데스-벤츠가 새롭게 개발한 3.0리터 직렬 6기통 디젤은 최대출력 340마력과 71.4kg*m의 힘을 갖췄고, 캠트로닉 가변 밸브 리프트 컨트롤 기술을 적용해 연료 소비량이 감소하는 동시에 배기가스 배출량까지 낮췄다. 최고속도 250km, 제로백 5.0 초대 이다. A7는 자동 7단이, CLS는 자동 9단이 각각 맞물린다. 

 

 

 

 A7의 서스펜션은 4종류로 스틸 스프링, 스포츠 서스펜션, 어댑티브 댐퍼, 어댑티브 에어 서스펜션 중에 하나를 선택 가능하다. 차체를 양방향 충격 분산 구조로 연결했고 완충 스프링의 각도도 최적의 설계를 통해 차체가 노면에 안정감있게 붙어 달릴 수 있도록 했다. 차체의 미세한 흔들림까지 흡수하는 것은 큰 장점이다.

 

 CLS도 물론 뛰어난 승차감을 뽐낸다. 에어 보디 컨트롤을 적용해 노면의 거친 진동과 소음을 효과적으로 흡수하며, A7과 CLS 두 모델 모두 사륜구동답게 흔들림 없는 안정적인 주행 드라이빙을 갖췄다. 

 

 

 

 A7의 실내에는 총 3개의 스크린이 장착되었다. 운전자 앞의 12.3인치 계기판부터 센터페시아에 상하로 나뉜 10.1인치 디스플레이와 8.8인치 온도 컨트롤러까지. 기존 대부분의 버튼을 터치스크린 디스플레이에 포함시켜 깔끔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운전석으로 뻗어 있는 인스투르먼트 패널은 매끈하고 스포티한 느낌을 더하며, 변속기 노브는 손목을 올려 쉴 수 있도록 평평한 디자인으로 편의성을 끌어올렸다.  

 

 반면 CLS에서는 12.3인치 디스플레이로 이뤄진 와이드 스크린 콕핏이 장착되어 있다. 특유의 스포티함과 너비감이 강조된 콧픽과 다양한 색채가 조화되어 실내 공간을 구성했다. 항공기 터빈 형상의 에어벤트는 CLS만의 디자인 매력을 한층 높인다. A7에서 깔끔하고 세련된 인상을 물씬 느꼈다면, CLS에서는 스포티하고 모던한 인상을 강하게 느낄 수 있다. 

 

 

 

 국내 판매가격은 CLS 400d △4매틱 9,850만원 AMG 라인 1억 750만원 이며, A7 풀체인지의 국내 출시가는 미정이다. 독일 기준 A7 풀체인지의 가격이 6만 7,800유로(한화 약 8,600만원) 임을 고려했을때, 두 모델의 국내 출시가는 비슷할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1)

  • 2019.04.08 13:36 신고

    CLS.. 제 드림카였어요.. 근데 이번에 나온 CLS.. 뒷모습이 ㅠㅠㅠㅠ CLS 특유의 램프 감성 어디갔나요 ㅠㅠㅠㅠ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