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쉐보레 트랙스 리뷰

2017년형 쉐보레 트랙스는 이전 모델에 비해 눈에 띄게 개선되었다. 외부 디자인은 보다 과감한 디자인으로 돌아왔다. 쉐보레의 새로운 시그니쳐 디자인 컨셉을 바탕으로 한 듀얼 포트 그릴을 통해 세련된 도심형 소형SUV 로서 가능성을 보여준다. 




우선, 이전 모델보다 더 크고 넓어졌다는 시각적인 인상을 느끼게 하며 차량 옆면은 각 지지 않고 부드럽게 아래로 흐르는 디자인으로 개방적이고 시원한 느낌을 강조한다. 그러나 실제 전체길이는 3.3cm 정도 줄었고, 위 아래 이중 듀얼 포트 그릴과 큰 그릴의 캡티바로 동급 대비 크게 느껴진다. 전체적인 주행은 부드러워졌고, 민첩한 드라이빙 환경이 편안한 주행을 도운다.





헤드램프는 LED 주간주행등을 적용하여 더욱 강렬한 이미지다.


후방부는 아치형의 듀얼 시그니처 LED 테일램프와 새로운 범퍼라인을 통해 통일감이 느껴진다. 단점으로 지적되었던 디자인 부분에서 대폭 개선되어, 올해 경쟁 모델인 `쌍용 코란도C` 와 대결이 주목된다. 




기본 트랙스 LS트림은 표준 할로겐 전구 헤드라이트 및 주행 조명 세트를 기본 장착하며, LT 및 LTZ 트림은 프로젝터 빔 헤드 라이트 및 LED 작동 등이 한쌍으로 추가 옵션이다. LS, LT 트림은 16인치 휠 및 타이어가 탑재되며, LTZ 프리미엄 트림은 18인치 휠과 로우 프로파일 타이어가 장착됐다. 



1.4리터 터보 4단, 최대출력 140마력, 최대토크 20.4kg*m, 6단 자동변속기가 장착되었다. 실내공간은 스티치로 마감한 인조가죽 소재와 은은한 느낌의 크롬을 사용하여 럭셔리함과 고급스러움을 더한다. 이전 모델보다 향상된 7.0인치 터치 스크린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애플 카플레이와 안드로이드 오토 모두 호환한다. 





국내 판매가격은 1.4 가솔린 터보 모델 LS 1845만원, LS 디럭스 1905만원, LT 2105만원, LT 디럭스 2185만원, LTZ 2390만원이다. 동급 경쟁모델로 현대 코나, 기아 스토닉, 쌍용 티볼리, 르노삼성 QM3, 시트로엥 C4 칵투스, 푸조 2008 등이 있다.  


[신차 리뷰/시승기 더보기]

2017 현대 코나

2018 기아 니로

2017 기아 스토닉

2017 쌍용 티볼리

2017 쌍용 티볼리 에어

2018 쌍용 티볼리 아머

2018 르노삼성 QM3

2016 시트로엥 C4 칵투스

2017 푸조 2008

2017 푸조 3008

2017 쌍용 코란도C

2017 쌍용 G4 렉스턴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